삼성카드, '평생함께 챌린지' 캠페인 진행...올바른 동물 문화 형성
삼성카드, '평생함께 챌린지' 캠페인 진행...올바른 동물 문화 형성
  • 김정인 기자
  • 승인 2019.08.17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려동물 유기 문제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삼성카드의 반려동물 커뮤니티 '아지냥이'가 글로벌 동영상 플랫폼 '틱톡'과 함께 오는 8월30일까지 '평생함께 챌린지' 캠페인을 진행한다.

'평생함께 챌린지'는 유기동물이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휴가철에 맞춰 올바른 동물 보호 문화를 형성하고자 기획한 캠페인이다.

캠페인 참여 1건당 500원의 후원금을 적립해 최대 1000만원을 동물단체 '카라'에 유기동물 치료비로 지원할 예정이다.

[출처_삼성카드]
[출처_삼성카드]

캠페인 참여방법은 틱톡에서 반려동물과 함께 '평생함께 챌린지' 스티커와 필터를 활용한 촬영을 한 뒤, '#평생함께' 해시태그를 입력하고 틱톡과 아지냥이 어플에 업로드하면 된다.

캠페인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1등 1명에게는 '반려동물 패키지 괌 여행 이용권', 2등 10명에게는 반려동물 전용 산책 유모차, 참가상 200명에게는 반려동물 사료·간식·장난감 등으로 구성된 '아지냥이 박스'를 경품으로 증정한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반려인들이 즐겁게 참여하면서 유기동물에 대한 관심 제고는 물론 후원도 할 수 있는 캠페인을 준비했다"며 "반려인 1000만 시대에 필요한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CSV(Creating Shared Value)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카드의 '아지냥이'는 CSV 경영의 일환인 커뮤니티 서비스 중 하나로, 반려동물과 반려인들을 위한 전문성 높은 컨텐츠를 제공한다. 현재 △수의사 1대1 무료 상담 △상담 챗봇 △유기동물 입양 사연보기 △산책지수 확인 등 다양한 모바일 콘텐츠를 제공 중이다.

특히 자연어 검색이 가능한 챗봇 서비스, 네이버 클로버 AI(인공지능) 스피커 연동 등 지속적인 모바일 컨텐츠 기능 업그레이드를 통해 올바른 반려문화의 디지털화를 표방하고 있다는 것이 업체의 설명이다.